MENU

16:00
South Korean Compatriot Jailed For Writing Poem

   November 28, Seoul (RSTV)   

 

[English] [Русский] [中国语] [Deutsch]

 

A new trial was held in South Korea for violating the “national security law.” According to local and foreign media, a Seoul court sentenced an elderly man to 1 year and 2 months in prison for participating in a poetry competition of the Our Nation website (http://uriminzokkiri.com/).

Apparently, the “68-year-old citizen” from media reports is Lee Yoon Seop, who submitted the poem “The Path of Reunification” to the 2016 competition.

It is noteworthy that this poem does not contain any calls for invasion, the armed overthrow of the South Korean regime, or the creation of a local communist party. According to the guilty verdict, the author’s very desire to live in a single country without credit slavery, with free housing, medical care, 12-year compulsory and higher education, where everyone has a stable income, and women are not forced to sell themselves on the street, was regarded as “praise, incitement or propaganda of an anti-government organization.”

In his poem, Lee Yoon Seop talks about how difficult it is to live in the temporarily occupied territories: while in the DPRK even a person from the poorest family has basic human rights, ordinary Koreans in the South of the country, like the author, are forced to pay rent due, save their last money for children’s education, pay taxes (the DPRK tax system has been abolished since March 21, 1974) and die without earnings and medical care.

The writer asks the question: “If we want to achieve the reunification of the Motherland, then how can we do this? Let's cast aside doubts. If all compatriots from North and South Korea unite, it will become the greatest unifying force."

The DPRK International Solidarity Group expresses its full support for the South Korean political prisoner and, with the sincere hope that his words will reach his compatriots around the world, is publishing the full version of his poem in Korean.

 

《통일의 방도》

 

통일을 이루면

집이 없는 사람들에게는

집을 지어 주고

일자리가 없는 사람들에게는

일자리를 마련해 주고

남쪽의 고등학교에 해당하는

12년제 교육을 무료로 받게 하고,

머리 좋은 사람들에게는

대학까지 무료로 공부하게 하고,

아픈 사람들에게는

무료로 치료를 해 주고

세금도 안 내고

하 많은 여자들이 신성한

몸을 팔지 않아도

행복하게 살 수 있고

그 누구나

생명의 안전을 보장 받으며

부화방탕하지 않으면

그 누구도 빚을 지지 않으며

잘 살 수 있다.

 

살 집이 없어 셋방, 전세방,

전셋집을 찾아 해매일 필요가 없고

일하고 싶어도 직장이 없어

절망으로 나날을 보낼 일이 없고

학부모들이 학비, 등록금에

근심걱정, 목숨을 건 노동에

허리가 휠 일이 없고

머리가 비상해도

돈이 없어서 교육 못 받을 일 없고

아픈 사람들이 돈이나 재산이 없어

치료도 못 받고 죽어야 할 일 없고

일 년 열두 달

세금폭탄 때문에 걱정할 일이 없고

하 많은 여자들이 신성한

자기 몸을 팔지 않아도 잘 살 수 있고

목숨마저 연명할 길이 없어

수많은 사람들이 자살할 일이 없고

부화방탕하지 않으면

빚에 시달리며 살 일이 없다.

 

북녘의 겨레들은 이미

통일을 위하여 뭉치고

앞으로 나아가고 있으니

남녘 겨레들이여

이제 우리들도 모두

통일을 위하여 함께 뭉치고

앞으로 나아가자.

 

통일을 이루고 싶어도

외세들과 역적들 때문에

통일을 이루기 힘들다고

말하지 말자

“통일을 이루고 싶어도

통일의 방도가 없지 않느냐?”고

의심도 하지 말자.

남북의 우리 겨레 모두가 뭉치면

그것이 통일의 가장 큰 힘이 된다

Category: English | Views: 2119 | Added by: redstartvkp | Tags: South Korea
Total comments: 0
avatar